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39

대구시, '장기미집행 공원 해소 종합대책' 발표

기사승인 2019.08.14  00:09:50

공유
default_news_ad2
ad38

- 일몰제 대비 장기미집행 공원 해소, 도시열섬, 폭염, 미세먼지 동시해결

[국제i저널=대구시 권미정 기자] 권영진 대구시장은 8월 13일 시민들의 삶의 질 증진과 행복을 위해 지방채 이자지원 등 일몰제 관련 5.28 중앙정부 지원정책을 적극 활용한「장기미집행공원 해소 종합대책」을 발표했다.

대구시는 시민들의 휴식처인 공원을 지켜내기 위해 2011년 실효위기에 처한 도시자연공원 67백만㎡ 중 43백만㎡를 선제적으로 도시자연공원구역으로 전환해 공원으로서의 기능을 유지하도록 했고 도시공원으로 지정된 167개소 23백만㎡ 중 121개소 11백만㎡에 해당하는 부지를 실제 공원으로 조성해 시민의 품에 되돌려 주었다.

하지만 이러한 노력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38개소의 공원은 미집행부지로 남아 2020년 7월이면 실효되는 상황에 놓이게 된다. 실효 위기에 놓인 도시공원을 되살리기 위해서는 1조3천억원이라는 막대한 비용이 소요되어, 현 재정여건상 전체 38개소의 부지를 매입하는 것은 도저히 불가한 상황이다.

이에, 대구시는 지방재정 부담을 줄여 나가고자 민간자본을 활용하는 민간공원 조성 특례사업을 통해 수성구 대구대공원, 북구 구수산공원, 달서구 갈산공원을 민간개발로 추진 중에 있으며,

865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주거밀집지역 등에 위치한 도심지 주요공원 20개소 대상으로 공원 조성에 꼭 필요한 부지를 매입하며 난개발 억제를 통한 녹지공간 보존에 힘써 왔고, 또한 현장소통시장실 운영을 통해 토지소유자들의 고충을 헤아리는 동시에 다수의 시민들이 도심에서 자연을 누릴 수 있는 권리 보호에 대한 해법도 함께 모색해 왔다.

아울러, 대구시에서는 중앙정부에 국비 및 이자지원, 지방채 채무비율 제외 등을 지속적으로 건의했으며 이러한 노력에 힘입어 지난 5월 정부는 지자체가 공원 조성을 위해 지방채를 발행할 경우, 예외적으로 지방채 발행액 채무비율에서 제외하고 이자 지원을 50%에서 70%로 확대한다는 관계부처 합동 추가지원대책을 발표했다.

이에 대구시에서는 정부 지원대책을 토대로 지방채 발행에 대한 타당성 검토, 구・군 의견수렴, 11개 시민・사회단체 의견수렴, 시의회 의견청취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의 의견을 수렴해 ‘장기미집행공원 해소를 위한 대구시 종합대책’을 발표하게 되었다.

앞으로 대구시는 2022년까지 지방채 4,420억원을 포함한 총 4,846억원을 투입해 주요 도시공원 20개소의 사유지 3백만㎡ 전체를 매입할 계획이다.

이렇게 함으로써 도시공원 해제 위기에 처한 38개 공원 중 민간개발 3개소를 포함 23개소 538만㎡의 도심공원을 지키게 된다.

대구시는 매입한 공원에 대해서는 공공개발을 최소화하고 자연성을 최대한 살려서 도시숲조성에 역점을 둠으로써 미세먼지, 폭염 등 기후 환경변화로부터 시민의 건강권과 생활권을 지키는데 중점을 두고 시민들과 함께 도시공원 지키기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아울러 이번 부지 전체에 대한 매입 결정으로 그간 일부 매입으로 인해 제한받던 토지소유자들의 재산권 문제 또한 전부는 아닐지라도 상당 부분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구시가 제시한 종합대책이 계획대로 완료될 경우, 대구시 대부분 도심지역에서 도보로 거주권 내 공원접근이 가능해진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장기미집행공원 해소 종합대책’은 중장기적으로 우리 시민들의 삶의 질 증진 및 복지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공원·녹지공간은 우리 후손들에게 풍요로운 유산으로 물려줄 수 있는 기회인만큼 시민과 함께 도시공원을 지킬 수 있도록 공원부지 토지소유자분께 많은 협조를 부탁드린다”라고 의지를 피력했다.

권미정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1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0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