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39

독도박물관-한글전각미술관 공동기획전 개최

기사승인 2019.10.09  12:30:43

공유
default_news_ad2
ad38

- 한글이 가진 조형미와 예술성을 확인하고 한글의 소중함을 되새기는 계기

▲독도박물관-한글전각미술관공동기획전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석경희 기자] 울릉군 독도박물관은 서울의 한글전각미술관과 함께 한글날을 기념하여 한글 전각(篆刻) 작품을 중심으로 한 공동기획전을 10월 9일부터 25일까지 독도박물관 로비에서 개최한다.

전각이란 동양미술의 하나로 작은 돌에 문자를 새겨 넣는 인장 예술을 의미하며 종래의 전각은 한문 작품이 주를 이루고 있었으나 최근 한글 전각이작품들이 제작되면서 일반인들에게 새로운 예술 분야로 인식되고 있다.

한국의 대표적인 전각 작가인 내혜 김성숙의 작품을 소개하는 이번 전시는 한글 전각 작품을 비롯하여 조선 실학인들의 인장, 한국 예술인의 모습을 새긴 초형인(肖形印), 그리고 독도를 주제로 한 작품 등으로 구성되며, 이를 통해 한글이 가진 조형미와 예술성을 확인하고 한글의 소중함을 다시 한 번 되새길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전시뿐만 아니라 작가와 함께 직접 전각 제작을 체험할 수 있는 시간도 준비되어 있다.

이번 전시를 위해 울릉군을 방문한 김성숙 작가는 전시기간 중 울릉군 내 학교를 방문, 학생들을 대상으로 전각 실습을 진행함으로써 학생들에게 색다른 창작의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김병수 울릉군수는 “이번 전시를 통해 더욱 의미 깊은 한글날을 맞이하게 된 것 같아 기쁘게 생각하며, 더불어 문화생활의 기회가 상대적으로 부족한 울릉군에서 평소 경험하기 어려운 예술 작품을 만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석경희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1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0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