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39

경주시, 시민감사관 코로나19 방역수칙 현장점검

기사승인 2020.09.16  01:37:20

공유
default_news_ad2
ad38

- 종교시설, 다중이용시설, 전국고등학교 축구대회 경기장 등지에서 방역수칙 이행 여부 점검

▲경주 시민감사관 코로나19 방역수칙 점검 실시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서민지기자] 경주시(시장 주낙영)는 지난달 31일부터 이달 13일까지 2주간 종교시설을 비롯해 다중이용시설(노래연습장, PC방 등), 그리고 전국 고등학교 축구대회 경기장 등지에서 경주시 시민감사관(회장 손경익)으로 편성된 방역수칙 점검반이 방역수칙 이행 여부를 점검했다고 밝혔다.

시민감사관 점검반은 김철문, 이영미, 이원수, 조길영, 최병철, 최영진, 최태복 등 7명의 감사관으로 구성되어 주관부서인 경주시 문화예술과 및 체육진흥과 직원과 함께 현장 점검에 나섰다.

종교시설을 방문해 생활 속 거리두기 방역수칙 준수에 대한 점검을 하며 비대면 집회를 당부했고, 노래연습장 등 다중이용시설에서 사업주와 종사자의 방역수칙 및 이용자 수칙 준수 여부 등을 점검했다.

또한 지난 2일부터 13일까지 열린 전국 고등학교 축구대회 기간 동안 오전·오후 2차례 경기가 열리는 구장을 찾아 출전 선수단 전원에 대한 발열체크, 무관중 경기 실천여부, 경기장 출입시 문진표 및 출입자 명부 작성 등 방역수칙을 꼼꼼히 체크했다.

손경익 회장은 “코로나19 확산을 걱정하는 시민들의 마음을 안심시키고, 시민들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최일선에서 시민감사관이 맡은 역할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며, “향후에도 시정의 다양한 분야에 참여해 시민과 공감할 수 있는 행정을 할 수 있도록 적극 앞장 설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경주시 시민감사관은 총 22명으로 구성되어, 다양한 분야의 전문성을 가진 시민이 직접 시정이 잘 실현되는지, 시민의 뜻이 잘 반영되는지 등을 감사하는 제도이다.

서민지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1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0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