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39

구미시, “코로나19 중점관리시설 거리두기 방역수칙” 위반업소 적발

기사승인 2021.01.12  02:55:59

공유
default_news_ad2
ad38

- 집합금지 위반 유흥주점 영업자 및 이용객 형사고발

▲코로나19 중점관리시설 거리두기 방역수칙 위반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석경희 기자] 구미시는 거리두기 강화조치에도 불구하고 관내 확진자가 연일 10명 안팎으로 지속됨에 따라 1월 11일 0시를 기하여 거리두기 단계를 2.5단계로 격상하는 한편 관내 2곳에 선별진료소를 설치하여 시민 누구나 무료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등 특단의 대책을 내어놓았다.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엄중한 상황에도 불구하고 사적 영리추구를 위한 일부 영업자들의 이기주의적 발상으로 행정명령을 위반하는 사례를 막기 위해 구미시는 연말연시 방역강화 특별대책기간 중 집합금지시설과 중점관리시설에 대하여 방역수칙 이행 등의 행정명령 이행여부를 오는 17일까지 특별 점검 중에 있다.

점검 결과, 간판 불을 끄고 단골손님을 위주로 예약 받아 영업하던 유흥주점 3곳과 방역수칙(21시 이후 손님이 업소내에서 취식 등)을 위반한 일반음식점 5곳을 적발했다.

집합금지를 위반한 영업자 및 이용자는「감염병예방법」제80조에 따라 300만원 이하의 벌금, 방역수칙(21시 이후 영업 등) 위반 업소에 대해서는 영업자 150만원, 이용자는 각 10만원 과태료가 부과된다.

또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지원할 예정인「소상공인 버팀목자금」대상자에서 제외될 예정이다.

이연우 위생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모든 자영업자가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지금 불·탈법으로 방역수칙을 위반하는 업소에 대해서는 엄중히 조치하여, 선량한 영업주들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코로나19 조기 종식을 위해 최선을 다 할 것이다”라며 거듭 강조했다.

석경희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1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0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