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39

울진군, 전국에서 가장 청정한 지역 선정!

기사승인 2021.02.18  00:54:24

공유
default_news_ad2
ad38

- 2020년 연평균 초미세먼지 농도가 가장 낮은 도시로 선정

▲울진 금강송군락지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서민지기자] 지난 1월 환경부의 발표에 따르면, 2020년 연평균 초미세먼지 농도가 가장 낮은 도시로 울진군(군수 전찬걸)이 선정되었다.

초미세먼지(PM-2.5)는 입자의 크기가 2.5㎛ 이하인 먼지로, 초미세먼지 농도 유효자료가 생산된 202개 기초지자체의 평균농도는 19㎍/㎥이며, 환경부 기준인 15㎍/㎥ 이하를 충족한 청정 지자체는 40개소이다.

이 가운데에서 울진은 연평균 11㎍/㎥로 가장 낮은 수치를 보여 전국에서 가장 청정한 지역으로 이름을 올렸다.

지난해 울진군은 미세먼지 개선을 위해 △안심 공간 조성 2개소, △가정용 저녹스 보일러 설치 지원, △운행 경유차 배출가스 저감 사업, △전기자동차 보급, △미세먼지 저감 조림사업 등 다양한 분야에 13억 3천여만 원을 투입한 바 있다.

금년도에는 지역 맞춤형 미세먼지 저감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청정 도시 이미지 브랜드 개발과 친환경 도시 개발을 위한 연구용역을 시행하고, 25억 3천여만 원을 확보하여 다양한 저감 사업을 펼쳐나갈 계획이다.

전찬걸 울진군수는“정부 초미세먼지 저감방안을 반영한 울진군의 미세먼지 관리대책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며“금강송숲을 활용한 상품 개발과 전 국민들에게 최고 맑은 공기를 마실 수 있는 힐링의 최적지 울진을 알리는데 앞장서 나가겠다”고 밝혔다.

서민지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1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0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