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39

경산시, 추석연휴 자가격리자 관리강화

기사승인 2021.09.15  14:39:55

공유
default_news_ad2
ad38

- 5개조 30명 자가격리 전담반 운영, 실시간 모니터링 등 긴급 대응체계 구축

▲경산시 추석연휴 자가격리자 관리강화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이연서기자] 경산시는(시장 최영조) 9월 18일부터 9월 22일까지 추석 연휴 기간 자가 격리자 관리 업무에 공백이 발생되지 않도록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자가 격리자 관리를 강화할 계획이다.

전담 공무원 신속 지정, 고위험 국가 입국자 등 자가 격리자 불시 현장 점검 시 경찰과 유기적 협조 체제 유지 등 긴급대응체계를 구축한다.

특히, 델타 변이 확산으로 4차 유행이 지속되는 방역 위기 상황에서 자가격리 기간 동안 생활에 불편함이 없도록 신속한 물품 지원, 불편사항 수시 확인 등 무단이탈 사전 방지를 위해 자가 격리자의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자가 격리자 불시 현장점검으로 정당한 사유 없이 무단이탈 시 안심 밴드 착용, 무관용 원칙에 따라 즉시 고발조치하고 생활지원비 지급 제외 등 강경하게 대응할 방침이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추석 연휴 기간 동안 코로나19 감염 위험 최소화를 위해 빈틈없는 자가 격리자 관리 대응 체계를 구축하여 시민 모두가 안전하고 행복한 추석이 될 수 있도록 24시간 상황 관리체계와 방역조치 강화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연서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1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0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