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39

경주시, 무증상자 발생에 신속한 검사 중요 당부

기사승인 2022.01.13  23:48:30

공유
default_news_ad2
ad38

- 무증상자가 전체 33%, 작은 감기증상이나 몸에 이상 있을 시 즉시 검사 권유

▲의료기관 간담회 현장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서민지기자] 포항시에서는 최근 확진자 중 무증상자가 전체 33%나 되는 등 경미한 증상자가 많이 발생하고 있어 신속한 검사가 중요하다고 전했다.

특히, 어린이나 젊은 층 일수록 무증상자가 많이 발생하므로 주위에 확진자가 있거나 또는 작은 감기증상이나 몸에 이상이 있을 시 즉시 검사를 권유했다.

현재 포항시는 시민들의 검사 편의를 돕기 위해 남․북구보건소, 종합운동장, KTX역, 장량동행정복지센터 등 전체 5개 검사소를 상시 운영하고 있다.

포항시는 향후 1~2개월 내 오미크론 우세종화 예상된다는 전문가의 의견에 따라 의료기관의 민∙관 협조체제를 통한 선제적인 의료대응에 나서기로 하고 지난 12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강재명 포항시감염병대응본부장, 이관 경상북도감염병지원단장을 비롯한 5개 종합병원장, 의사회, 간호사회, 약사회 대표 등 20여 명이 참여한 의료기관 간담회를 개최했다.

한편, 이강덕 포항시장은 코로나로 인해 고통을 당하는 시민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의료기관의 긴밀한 협조를 구하고 사전에 철저한 대비를 위해 관련 부서에도 대응책 마련을 지시했다.

서민지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1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0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