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39

김천대학교-한국교통안전공단 업무협약 체결

기사승인 2022.08.18  22:20:36

공유
default_news_ad2
ad38

- 스마트 모빌리티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스마트 모빌리티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손보라기자] 김천대학교(총장 윤옥현)는 8월 18일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용복)과 스마트 모빌리티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한국교통안전공단에서 권용복 이사장, 조경수 기획본부장, 김경식 사회가치실장, 정석훈 ESG경영처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하였으며, 김천대학교 윤옥현 총장, 백열선 산학연구처장, 박희룡 대학원장, 윤경식 스마트모빌리티학과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이번 업무협약은 모빌리티 전문기관인 공단이 보유한 인력과 시설을 활용해 지역인재를 양성하는 지역교육과정(오픈캠퍼스) 운영을 위해 추진된 것으로, 김천대학교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이 연계하여 스마트 모빌리티 전문 인력을 양성하고 모빌리티 산업 활성화 및 지역과 상생하기 위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김천대학교 윤옥현 총장은 이 자리에서 “김천대학교 지역혁신융합대학을 중심으로 모든 사람들이 건 강하고 안전하게 살 수 있도록 전문인력 양성에 집중하겠다 .” 라고 하며, “작년 신설된 스마트 모빌 리티학과, 산업안전공학과 등 지역혁신융합대학은 지역, 기업체, 공공기관과 손을 잡고 발 빠르게 나 아가겠다.”고 전했다.

한국교통안전공단 권용복 이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이 스마트 모빌리티 인재양성 사업의 밑거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하며, “앞으로도 공단은 지속적으로 대학을 비롯한 교육기관과 함께 지역사회 와의 동반성장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김천대학교는 지역혁신사업으로 미래모빌리티 분야를 육성하고자 한다. 이에 스마트모빌리티 학과는 김천혁신도시의 교통안전공단, 한국도로공사, 한국전력기술 등과 함께 미래자동차, 드론 등 모빌리티 분야의 실무인력을 양성하기 위하여 2022년도에 첫 신입생을 모집했다.

손보라 기자 borabora9206@naver.com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1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0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