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39

포스텍 연구중심의대 설립 서명운동 돌입 일주일 만에 10만 명 돌파

기사승인 2023.12.11  14:17:33

공유
default_news_ad2
ad38

- 서명운동 본격 돌입 일주일 만에 목표 절반인 10만 명 돌파해 시민 의지 확인


[국제i저널=경북 윤혜진 기자] 포스텍 연구중심의대 설립을 위한 범시민 서명운동의 열기가 뜨겁다.

▲서명운동 본격 돌입 일주일 만에 목표 절반인 10만 명 돌파해 시민 의지 확인 ⓒ국제i저널

포항시는 지난 8일까지 서명한 누적 인원이 10만 3,312명으로 집계돼 포스텍 연구중심의대 설립을 향한 지역 사회의 열기가 더욱 고조되고 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달 27일에 열린 ‘포스텍 연구중심의대 설립 촉구 범시민 결의대회’에서 서명운동의 시작을 알렸다. 이후 준비 과정을 거쳐 서명운동에 본격 돌입한 지 일주일 만에 목표의 절반 이상인 10만 명을 넘기며 연구중심의대 설립을 향한 지역 사회의 의지를 확인하고 있다.

현재 포항시는 남·북구청과 29개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죽도시장과 스페이스워크, 철길숲 광장 등 주요 거점에 서명 부스를 운영 중이며, 포항시 이·통장연합회와 새마을회, 바르게살기협의회, 청년단체, 체육회, 농업·수산업 및 문화예술 단체 등 각계각층 시민단체에서도 힘을 보탰다.

이에 더해 지난 7일에는 울진군과 영덕군에 서명부를 전달하면서 포스텍 연구중심의대 설립을 통한 지역의료 혁신을 범 지역 차원으로 확대한 바 있다.

아울러 포스텍 연구중심의대 설립이 지역을 넘어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한 백년대계인 만큼 경상북도포항교육지원청과 지역 대학을 비롯한 초·중·고 각급 학교도 함께 뜻을 모으고 있다.

이러한 각계각층의 협조와 지지를 바탕으로 서명운동의 열기가 더욱 뜨거워질 것이 예상되며, 시는 목표를 조기에 초과 달성해 추후 대통령실, 교육부, 보건복지부 등 정부에 전달할 계획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연구중심의대 설립에 함께 목소리를 내고 서명운동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고 있는 시민들의 의지를 분명히 전달할 것”이라며, “당초 목표인 20만에 그치지 않고 30만, 40만을 넘어 범 지역 차원의 협력과 역량을 총결집해 ‘포스텍 연구중심의대’ 설립을 이뤄내겠다”고 말했다.

윤혜진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1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0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