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하회별신굿탈놀이’ 평창동계올림픽에서 들썩이다!

기사승인 2018.02.20  18:18:43

공유
default_news_ad2

- 「경북의 날」, 「지역관광의 날」맞아 경북의 볼거리로 관람객 매료시켜

▲평창동계올림픽에서 공연된 하회별신굿탈놀이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권은희 기자] 경상북도는 20일 평창동계올림픽을 지원하고 국내외 관람객을 대상으로 경북을 홍보하기 위해 「경북의 날」과「지역관광의 날」을 맞아 코리아하우스(강릉 올림픽파크 내)에서 하회별신굿탈놀이 공연을 선보였다.

이날 공연은 동계올림픽의 인기종목인 쇼트트랙, 피겨스케이트, 아이스하키 등의 경기가 진행되어 많은 관람객이 붐비는 강릉 올림픽파크에서 올림픽선수단과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오후 1시부터 1시간여에 걸쳐 진행되었다.

공연은 무동(舞童)마당→주지마당→백정마당→할미마당→파계승마당→양반․선비마당 순으로 춤과 사물놀이가 어우러져 흥겨운 무대가 연출되어 관람객들을 매료시켰다.

특히, 공연이 끝나고 공연자들이 하회탈을 벗고 인사를 할 때에는 열렬한 호응이 이어졌다.

공연의 막바지인 뒤풀이 마당에서는 관람객들에게 경북관광 홍보책자와 하회탈 목걸이를 배부하여 관람객이 하회별신굿 놀이의 고장을 방문할 수 있도록 현장 홍보활동도 함께 펼쳤다.

김병삼 경상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평창동계올림픽 기간에 하회별신굿탈놀이라는 경북도의 독창적인 문화유산을 통해 올림픽을 응원하고 내외국인 관광객들에게는 경북을 홍보하는 계기가 되어 많은 사람들이 경북을 찾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권은희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