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교촌한옥마을, 야간 경관조명으로 운치 더해

기사승인 2018.08.26  11:04:41

공유
default_news_ad2

- 문체부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사업 일환으로 경관 특화 조명 설치

▲교촌한옥마을 야간 경관 조명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석경희 기자] 경주의 대표 관광지인 교촌한옥마을이 지난 17일 야간 경관조명 설치 사업 완료를 통해 새롭게 단장했다.

이번 사업은 2017년도 문체부 공모사업인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사업의 일환으로 1억8천만원의 사업비로 국가민속문화재 제27호인 경주 최부자댁을 비롯한 주변의 편의 시설물과 수목, 담장, 산책로에 경관조명 140여개를 설치해 전통한옥마을과 어우러진 운치 있는 야간 경관 연출했다.

광장과 진입로에 로고젝터를 설치해 교촌한옥마을 방문을 환영하는 문구와 전통 문양 그리고 꽃과 나비 등 자연을 상징하는 문양으로 특화된 조명을 바닥에 설치해 방문객의 보는 즐거움을 더하고 있다.

이번 야간경관조명 설치를 통해 교촌마을을 찾는 시민과 관광객의 야간 보행 안전을 확보하고, 전통한옥마을의 고즈넉한 정취와 운치를 더해 여유를 즐길 수 있는 관광 명소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경주시는 관광객 편의를 위해 교촌한옥마을에 무더위 그늘막 설치와 휠체어 구비 등 각종 편의 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교촌문화공연 ‘신라오기’와 버스킹, 경주문화재야행 등 다양한 문화 공연ㆍ행사를 통해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석경희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